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서울신문 뉴스레터

미드 ‘프렌즈’ 카페직원 배우, 암 투병 고백…“척추까지 전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06-22 11:16 국제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건서’ 역 배우 제임스 마이클 타일러
“전립선암 말기…조기검진 꼭 받아야”

미국 시트콤 ‘프렌즈’에서 ‘건서’ 역을 맡은 배우 제임스 마이클 타일러 암 투병 고백.  미국 NBC 캡처

▲ 미국 시트콤 ‘프렌즈’에서 ‘건서’ 역을 맡은 배우 제임스 마이클 타일러 암 투병 고백.
미국 NBC 캡처

세계적인 인기를 끈 미국의 인기 시트콤 드라마 ‘프렌즈’에서 카페 ‘센트럴 퍽’의 터줏대감 ‘건서’ 역을 맡았던 배우 제임스 마이클 타일러(59)가 말기 전립선암 진단을 받고 힘겨운 투병 생활을 하고 있다고 고백했다.

타일러는 21일(현지시간) NBC방송 프로그램 ‘투데이’에 출연해 “거의 3년 동안 암 투병을 했다”면서 전립선암은 말기인 4기로 진행됐고 암세포가 뼈까지 전이된 상황이라고 전했다.

타일러는 ‘프렌즈’의 주인공들이 자주 가던 커피숍 ‘센트럴 퍽’의 바리스타 건서 역을 맡아 레이첼(제니퍼 애니스톤 분)을 짝사랑하는 연기를 펼쳐 팬들의 사랑을 받은 바 있다.

최근 ‘프렌즈’의 6명 주인공 배우가 종영 후 처음으로 모두 모인 HBO맥스의 토크쇼 ‘프렌즈 리유니언’에도 화상연결로 출연해 오랜만에 팬들에게 인사를 전하기도 했다.
미국 시트콤 ‘프렌즈’에서 ‘건서’ 역을 맡은 배우 제임스 마이클 타일러 암 투병 고백.  미국 NBC 캡처

▲ 미국 시트콤 ‘프렌즈’에서 ‘건서’ 역을 맡은 배우 제임스 마이클 타일러 암 투병 고백.
미국 NBC 캡처

타일러는 2018년 9월 건강 검진에서 전립선암을 발견했고 초기에는 호르몬 치료 요법으로 병세가 호전돼 낙관적으로 생각했었다고 밝혔다.

그러나 지난해 코로나19 대유행 초기 암이 변이를 일으켰는데 제때 진단을 받지 않아 상태가 나빠졌다고 설명했다.

현재 암세포가 척추까지 번졌고 화학요법 항임 치료를 받고 있으나 하반신 마비로 걸을 수조차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타일러는 지난해 목표는 59번째 생일을 맞이하는 것이었으나, 올해 목표는 사람들에게 암 조기 검진의 중요성을 알리는 것이라고 밝혔다.
미국 시트콤 ‘프렌즈’에서 ‘건서’ 역을 맡은 배우 제임스 마이클 타일러 암 투병 고백.  미국 NBC 캡처

▲ 미국 시트콤 ‘프렌즈’에서 ‘건서’ 역을 맡은 배우 제임스 마이클 타일러 암 투병 고백.
미국 NBC 캡처

그는 “이 뉴스를 통해 적어도 한 명의 생명을 구하는 것이 제가 (방송에 나와) 사람들에게 암 투병을 알리는 이유”라면서 “사람들이 저와 같은 일을 겪지 않기를 바란다”고 눈물을 글썽였다.

이어 “저처럼 암세포가 전립선을 넘어 뼈로 번지면 대처하기가 훨씬 더 어려울 수 있다”며 “건강 검진을 받을 때 의사에게 전립선암 검사를 요청하라”고 팬들에게 당부했다.

신진호 기자 sayho@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