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서울신문 뉴스레터

소니붐, 차붐 넘어선다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05-10 01:26 축구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손흥민, 리그 3경기 남기고 17호골 달성
한 시즌 리그 최다 득점 4시즌 만에 경신
빅리그 亞선수 최다골 차범근 넘어설 듯

손흥민 AP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손흥민
AP 연합뉴스

손흥민(29·토트넘)이 시즌 막판 몰아넣기로 이정표를 세워나가고 있다.
차범근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차범근

손흥민은 8일 영국 엘런드 로드에서 열린 리즈 유나이티드와의 2020~21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5라운드 원정경기에서 리그 17호골(10도움)이자 모든 공식전 시즌 22호골(17도움)을 터뜨렸다. 손흥민은 2016~17시즌 기록한 자신의 한 시즌 정규리그 최다 득점 기록(16골)을 4시즌 만에 갈아치웠다. 또 차범근 전 축구국가대표 감독이 갖고 있는 아시아 선수 유럽 빅리그 한 시즌 최다 득점 기록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독일 분데스리가를 휘저으며 ‘차붐’이라 불렸던 차 전 감독은 1985~86시즌 레버쿠젠 소속으로 역대 최다인 17골을 넣었다. 이미 손흥민은 차붐을 뛰어넘어 아시아 선수 최초로 유럽 빅리그 통산 100골, 유럽 무대 통산 150골을 돌파한 바 있다. 손흥민은 또 EPL 통산 70골 고지를 밟으며 역대 득점 순위에서 에릭 칸토나(은퇴)와 함께 공동 60위에 올랐다. 잉글랜드 국적을 제외하고 외국인 선수로는 29위다.

지난해 시즌 전반기 골폭풍을 일으켰던 손흥민은 올해 들어 득점포가 잦아들었다가 4월 이후 뚜렷한 상승세다. 3경기 연속 골을 비롯해 최근 EPL 5경기에서 4골 1도움을 기록했다. 현재 EPL 득점 단독 3위에 도움 공동 4위인 손흥민이 앞으로 남은 3경기에서 골을 추가하면 차붐을 또 뛰어넘어 유럽 빅리그 한 시즌 아시아 최다 득점의 주인공이 된다. 현재 기세라면 사상 첫 유럽 빅리그 20골 고지는 물론 시즌 공격 포인트 40개도 노려볼 만 하다.

올 시즌 개인 성적으로는 아시아 최다, 최초 기록을 쏟아내며 최고의 순간을 보내고 있지만 팀으로는 부진하다는 점이 아쉽다. 이날 리즈에 1-3으로 진 토트넘은 승점 56점으로 제자리 걸음하며 7위로 미끄러졌다. 유럽 챔피언스리그 진출 마지노선인 4위 레스터 시티(63점)와 7점 차다. 토트넘은 한 경기 덜 치른 웨스트햄(58점)과 리버풀(57점)에도 밀려 챔피언스리그가 아니라 유로파리그 진출권을 확보하는 게 더 현실적으로 보인다.

홍지민 기자 icarus@seoul.co.kr
2021-05-10 25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